공주시, 지방재정 신속집행 총력…2762억 목표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0.02.13 11:51
공주시(시장 김정섭)가 지방재정 신속집행 목표를 역대 최고액인 2762억 원으로 설정하고 전 행정력을 동원하기로 했다.

시는 지난 12일 시청 대백제실에서 2020년 지방재정 신속집행 보고회를 갖고, 시민 생활과 밀접한 소비·투자 부문을 중심으로 재정의 계획적인 집행에 본격 나서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날 보고회는 이존관 부시장 주재로 부서장 및 팀장들이 참여해 부서별 상반기 신속집행 추진계획에 대해 보고하고 문제점과 대책에 대해 점검했다.

특히, 올해 신속집행 자체 목표를 정부가 권장한 목표율 57%보다 10% 이상 상향해 역대 최고액인 2762억 원으로 설정했으며, 이를 위해 1분기 안에 모든 사전 행정절차를 마무리할 계획이다.

또한, ▲이월사업 신속 집행 ▲즉시 지출 가능 예산 최대한 집행 ▲긴급입찰을 통한 소요기간 단축 ▲선급금 집행의 활성화 등 신속집행 추진 지침을 적극 활용해 침체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예정이다.

시는 부시장을 단장으로 신속집행 추진단을 구성, 매월 추진상황을 점검하기로 했다.

이존관 부시장은 “국내외 어려운 경제상황 속에서 코로나19의 영향으로 경기가 위축돼선 안 된다”며 “신속집행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가 되도록 전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