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지대-도로공사, ‘교량 유지관리 고도화’협력하기로 MOU

명지대, 시험시설 활용을 통한 교량 장수명화 연구 및 성과 공유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0.03.06 22:16
▲ 한국도로공사와 명지대학교 관계자들이 업무협약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도로공사, 고속도로 유지관리 노하우 및 인프라 시설 제공


한국도로공사(사장 직무대행 진규동)와 명지대학교는 지난 5일 한국도로공사 도로교통연구원에서 고속도로 주요시설인 교량의 효율적 관리와 노후교량 유지관리기법 고도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한국도로공사는 전문 인력을 지원해 고속도로 유지관리 노하우를 공유하고 인프라 시설을 제공해 연구에 협력할 계획이며, 명지대학교는 시험시설 활용을 통한 교량 장수명화 연구 성과를 공유하기로 했다.

정민 한국도로공사 R&D 본부장은 “명지대학교와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고속도로 유지관리기술을 세계 최고수준으로 높여나가겠다”고 말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