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찰만생돼지' 차별화된 삼겹살 맛과 친절한 서비스로 인기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0.05.10 08:00
깔끔한 실내 분위기와 양질의 돼지고기를 제공하여 매장을 찾는 손님들의 호평을 받으며 대구 맛집으로 입소문을 타고  있는 곳이 있다. 바로 대구 달서구 진천동에 위치한 '찰만생돼지'이다. 친구나 커플, 가족 단위 손님 모두에게 어울리는 분위기와 단체 모임도 가능한 단체석을 갖추고 있어 대구 가볼만한곳 으로 손꼽히며 외식 및 회식, 단체 모임 장소로 인기가 많은 곳이다.

'찰만생돼지'가 인기를 끌고 있는 이유는 차별화된 맛이다. 육가공 전문기업인 찰만F&C의 직영점으로 두룩과 요크셔 품종의 장점만을 살려 지방과 육향이 좋은 '노란돼지'를 사용 하고 일주일간의 항온 숙성과정을 거쳐 돼지고기 특유의 고소한 맛과 풍미를 끌어올린 것이 특징이다.

찰만생돼지의 대표메뉴는 찰살 소금구이와 삼겹살 소금구이이다. 마블링 많은 목살 부위를 기술적으로 작업한 찰살은 이 곳에서만 먹어 볼 수 있는 특수부위이다. 목살 특유의 퍽퍽한  느낌이 없고 쫄깃한 식감과 함께 씹을수록 퍼져나오는 육즙의 풍미가 좋아 고기매니아 층의 열렬한 지지를 받고 있다. 지방의 고소한 맛과 쫀득한 식감이 매력적인 삼겹살도 인기가 많다.  명이 나물, 고추냉이, 청도 한재 미나리와 함께 다양한 맛을 볼 수 있다는 것도 큰 장점이다.

또한 식사 메뉴로 제공되는 직접 만든 수제 고추장을 사용한 비빔밥, 사골 육수로 뽑은 수제 냉면, 한우 왕 된장찌개,  돼지사태 묵은지 김치찌개도 반드시 막어봐야 할 메뉴로 평가되고 있다.
직접 구워주는 그릴링 서비스를 제공하여 편의성도 높였다. 재료가 아무리 좋아도 조리를 잘못하면 맛을 제대로 내지 못하는 경우가 많은데 높은 온도에서 빠르게 구워내어 최적 의 맛을 느낄 수 있도록 해주며 식사에 집중할 수 있게 해준다는 장점이 있다.

업체 관계자는 "돼지고기를 선별하고 숙성하는 과정을 대표님께서 직접 관리하여 항상 변함없는 품질과 맛을 유지하고  있다. 기본으로 제공되는 반찬들도 전국 각지를 돌아다니며 공수해 온 재료로 직접 만들어 제공하며 함께 어울릴 수 있 는 메뉴 개발을 통해 더욱 많은 분들이 즐길 수 있도록 꾸준히 노력하고 있다. 또한 전직원 마스크 착용, 손소독제 비치 및 정기적인 방역을 통해 위생 관리에도 항상 신경쓰고 있다."라고 전했다.

대구 달서구 진천동의 대표적인 삼겹살 맛집으로 자리잡은 '찰만생돼지'는 연중무휴이며 영업시간은 12시부터 23시 30 분까지이다. 14시 30분부터 16시 30분까지는 브레이크 타임이니 미리 확인하는 것이 좋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