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자체 NOW] 청주시, 2025년까지 옛 도심 일원에 분류식 하수관로 매설

머니투데이 더리더 이하정 기자 입력 : 2022.11.14 09:52
▲ 사진=청주시 제공.

충북 청주시가 2025년 말까지 옛 도심 하수관로를 정비한다고 14일 밝혔다.

청주시는 1080억원을 들여 상당구 성안동과 중앙동, 서원구 모충동·수곡동, 청원구 우암동 일원 옛 도심에 분류식화 하수관로 77.6㎞를 매립한다.

기존 빗물과 생활하수가 하나의 관을 통해 하수처리장으로 이동하던 합류식 하수관에서 우·오수 분류식으로 바꾸고, 9500가구의 배수설비를 정비하는 것으로, 시는 사업 완료 후 청주지역 하수관거 분류식화율은 80%에 이르게 된다고 설명했다.

또, 개인정화조 청소비용 절감, 악취 제거, 하수처리비용 절감, 생활오수 하천 유입 차단 등의 효과가 기대된다.

청주시는 나머지 20% 지역도 분류식 하수처리구역에 포함해 단계적으로 정비할 계획이다.
hjlee@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