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평구 초등학교 사망 사건, 운동장에 남아있던 흔적들

머니투데이 더리더 소진영 기자 입력 : 2018.10.02 11:33
사진=뉴스1 제공
서울 은평구의 한 초등학교에서 재학중이던 학생이 시신으로 발견됐다.


서울 은평경찰서는 지난 1일 오후 8시 50분쯤 서울 은평구 한 초등학교 운동장에서 이 학교 6학년에 재학 중이던 A양이 숨진 채 발견됐다고 밝혔다.

경찰은 A양의 시신 상태와 그 주변에서 발견된 죽음을 암시하는 심정이 담긴 글 등으로 미뤄 타살 혐의점은 없는 것으로 보고 있다.

A양은 귀가하지 않은 딸을 찾아 나섰던 부모에 의해 발견된 것으로 알려졌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구조대가 A양을 인근 병원으로 옮겼지만 이미 숨진 상태였다.

경찰은 은평구의 이 초등학교 관계자와 학생, 유가족 등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