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운대구청-부산청년정책연구원 ‘청년일자리 창출’ 업무협약 체결

양질의 청년일자리 생태계 조성 위해 맞손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19.07.10 21:00

부산 해운대구(구청장 홍순헌)와 부산청년정책연구원(이사장 김덕열)은 10일 오후 4시 해운대구청에서 ‘일자리 협약식’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서 홍순헌 해운대구청장은 인사말에서 “해운대구의 사회적 취약계층 지원에 나선 부산청년정책연구원과 회원사 관계자들에게 감사하다”라고 말했다.

김덕열 부산청년정책연구원 이사장은 “앞으로 해운대구를 중심으로 청년과 사회적 취약계층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는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라며, “사회적 취약계층을 지원할 수 있는 이런 뜻 깊은 자리를 만들어준 해운대구에 감사하다”라고 말했다.


이번 협약의 주요 내용으로는 ▲청년 일자리창출을 위한 청년들의 취‧창업 멘토링 지원 ▲청년역량강화를 위한 강연 ▲사회취약계층 청년의 구직활동과 장학금 지급 등 경제적 활동 지원 등이다.

한편, 이날 일자리협약식에는 부산청년정책연구원 원우인 김유철 ㈜유니버셜테이블 대표이사, 임민호 ㈜유닉스 이사, 김상민 힐링부동산컨설팅 대표, 정세훈 학교법인 안당학원 행정실장, 최우연 대일화학 상무, 현재인 다이브홀릭 대표, 권경숙 해은디자인㈜ 대표 등이 참석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