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보미 대표, HB엔터테인먼트 성공신화? '갑작스런 논란 왜?'

머니투데이 더리더 김윤정 기자 입력 : 2019.08.19 06:52

사진=HB엔터테인먼트

HB엔터테인먼트 문보미 대표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그는 안재현이 모델 활동 이후 연기자로 데뷔할 당시부터 현재까지 함께 하고 있다.



문보미 대표는 2006년 HB엔터테인먼트를 설립했다.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 ‘용팔이’, ‘내딸 서영이’, ‘SKY 캐슬’ 등 다수의 드라마를 제작하며 성공신화를 썼다.

특히 HB엔터테인먼트는 제작뿐만 아니라 매니지먼트도 동시에 운영 중에 있다. 문보미 대표는 배우들의 계약이나 작품 결정은 꼭 확인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에는 인터넷TV를 론칭하기도 했다.

하지만 문보미 대표는 최근 구혜선이 SNS를 통해 안재현과의 이혼 과정을 폭로하게 되며 화두에 올랐다. 이에 대해 문 대표는 별다른 입장을 내놓지 않고, 두 사람의 이혼과 관련된 공식입장만 발표한 상태다.

특히 문 대표는 굵직한 드라마 제작의 성공에도 좀처럼 언론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던 인물이었기에, 이번 논란과 함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현재 HB엔터테인먼트에는 김래원, 신성록, 차예련, 이이경, 윤종화, 지진희, 안재현, 남보라, 정일우, 조승하 등 다수의 배우들이 속해있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