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수원시민창안대회 중간 발표회 개최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19.10.26 15:18

수원시는 26일 오후 2시 수원지속가능발전협의회 대회의실(더함파크 1층)에서 ‘2019 수원시민창안대회 중간 발표회’를 연다.



올해로 10회째를 맞는 수원시민창안대회는 시민들이 일상에서 느끼는 다양한 문제를 해결할 방안, 공익적인 아이디어를 수원시에 제안하고, 이를 수원시 지원을 바탕으로 제안자가 직접 실행하는 프로젝트 형식의 시민참여 대회이다.


수원시가 주최하고 수원 YMCA·수원시민사회단체협의회가 주관한다.

‘수원과 나의 삶을 변화시킬 모든 것, 더 큰 수원을 향한 반짝이는 아이디어’를 주제로 8월 12일부터 9월 22일까지 진행된 ‘2019 수원시민창안대회’ 공모에는 아이디어 98건이 응모됐다.


그 중 1차 서류심사를 통과한 10팀의 아이디어가 이날 중간발표회에서 공개된다.

10팀은 각각 아이디어를 발표하고, 관련 시민단체·공공기관에서 참석한 전문가들과 함께 아이디어 실현 가능성을 높일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관심 있는 시민은 누구나 ‘시민 청중단’으로 중간 발표회에 참여할 수 있다.

2차 심사에서는 팀별 토론, 청중단 선호도 조사 결과를 반영해 결선에 진출할 4개 팀을 선정할 예정이다.

결선 진출팀에게 5주간 아이디어를 실행할 기회가 주어진다. 이후 최종 순위가 결정된다.


수원시민창안대회 결선대회는 12월 21일 열린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