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서울시와 함께 ‘우리돼지 한돈 살리기 캠페인’ 실시

1일 오후 서울 광장 2019 서울김장문화제서 돼지고기 소비촉진 캠페인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19.11.01 10:36
아프리카돼지열병(ASF)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한돈 농가를 응원하고, 돼지고기 소비 촉진을 위한 캠페인이 열린다.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박원순 서울시장은 1일 서울광장에서 열리는 ‘2019 서울김장문화제(11.1~11.3)’ 부대행사인 ‘우리돼지 한돈 살리기 캠페인’에 참여, 한돈 농가를 응원한다.

이날 캠페인은 김장문화제 행사장 내 마련된 한돈홍보 부스에서 오후 1시 50분부터 경기도 홍보대사인 MC 노정렬의 사회로 진행된다.

최근 ‘수미네 반찬’이란 프로그램에 출연해 인기몰이를 하고 있는 방송인 김수미씨가 쉐프로 출연, 이재명 도지사와 박원순 시장 등이 함께한 가운데 한돈요리(수육, 김치찌개) 시연과 시식, 한돈 보쌈 시민 배식 등을 한다.

이와 함께 홍보부스에는 돼지열병 Q&A 자료, 한돈 신선육 등이 전시되며, 한돈 할인판매코너를 설치, 방문자는 질 좋은 돼지고기를 저렴한 가격에 구입할 수 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