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유업 종로구 삼청동과 ‘1사 1동’ 결연 협약

지역사회발전과 성장 기여를 위한 상호 신뢰 및 협력 인식 공감

머니투데이 더리더 송민수 기자 입력 : 2019.11.01 17:11
▲ 1사1동 결연 협약서 날인 후 기념 촬영하고 있는 매일유업 조성형 부사장, 김영종 종로구청장, 안영미 삼청동장 (사진 오른쪽부터)/©사진=매일유업

▲ 매일유업 제품 지원, 문화행사 참여, 자원봉사 등 다양한 지역 사회활동 계획

매일유업(대표이사 김선희)은 지역사회 사회적 책임 수행을 위해 종로구(구청장 김영종), 삼청동(동장 안영미)과 함께 ‘1사1동’결연 협약을 종로구청장실에서 지난 30일 진행했다.

‘1사 1동 결연’이란, 종로구 관내 17개 동주민센터와 기업, 종교단체 등이 결연을 맺어 동(洞) 단위의 봉사, 지원 및 공동체 참여를 위한 활동으로 종로구가 지난 2011년부터 시작한 사업. 매일유업은 기존 참여 기업 이전으로 결연 해지된 삼청동과 1사1동 결연을 진행하였다.

매일유업은 단순 후원에서 나아가 만남과 참여를 통해 지역 사회 구성원으로의 역할을 수행하고 어려운 이웃들의 자립과 생활 안정 지원을 위한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를 위한 활동으로 홀몸 어르신, 소년소녀 가장 지원, 나들이와 체험 등을 통한 정서적 지원, 문화 행사 후원 및 재해 복구 지원 활동 등을 진행할 계획이다.

협약식에 참석한 매일유업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이웃사랑 실천과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며, “단순 결연이 아니라 지속적 후원과 협력을 통해 조금이라도 실질적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고민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매일유업은 종로구 지역 사회를 위해, 드림스타트 가정 후원, 지역아동센터 제품 및 체험 기회 제공, 어르신 우유 안부 지원, 다문화가정 분유 후원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sms@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