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디딤씨앗통장 후원금 1억6800만 원 전달

임직원 기부금와 회사 지원금으로 조성… 전국 15개 시설 350명 후원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19.11.04 16:42
㈜두산은 서울 용산구에 위치한 아동양육시설 혜심원에서 임직원들이 모은 디딤씨앗통장 후원금 1억6800만원을 한국사회복지협의회에 전달했다고 4일 밝혔다.


이 후원금은 ㈜두산 임직원들이 매달 급여의 일부를 모아 조성한 기부금에 회사 매칭그랜트를 더한 것으로, 전국 15개 아동양육시설 거주 아동 및 청소년 350여 명의 자립지원금으로 사용하게 된다. 

㈜두산은 지난해부터 한국사회복지협의회와 함께 만 18세 미만의 보호가 필요한 아동, 청소년들이 아동양육시설을 떠난 이후에도 건강한 사회인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디딤씨앗통장을 활용한 금전적 지원과 더불어 임직원 멘토링을 통한 정서적 지원을 해왔다.

한국사회복지협의회와 보건복지부가 운영하는 디딤씨앗통장은 후원자가 저소득층 아동 통장에 매월 일정 금액을 저축하면 지자체에서 1:1 정부매칭지원금으로 월4만원까지 같은 금액을 적립해 줌으로써 아동이 준비된 사회인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자산형성지원사업이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