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인영 "모병제 도입, 정리되지 않았고 공식적으로 이야기한 적 없어"

머니투데이 더리더 김대환 기자 입력 : 2019.11.07 14:59
사진=뉴스1제공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7일  당 싱크탱크인 민주연구원이 내년 총선 공약 중 하나로 '모병제 도입'을 검토하는 것과 관련해 "공식적으로 이야기한 적이 없다"며 "정리되지 않았다"고 일축했다. 

이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를 마친 직후 "민주연구원의 자체연구인지, 민주연구원의 여러가지 견해 중 하나인지도 확인해야 한다"며 "민주연구원이 따로 논의한다는 것은 있을 수 없다"고 강조하며 말했다. 

민주연구원은 양정철 원장이 의지를 갖고 외부 전문가들과 관련 내용을 함께 논의해 총선 공약 중 하나로 모병제 도입을 검토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민주당이 모병제 도입을 공약으로 제시한다면 당내 총선기획단 내 정책을 다루는 미래분과위원회를 통해 발표될 수 있지만, 이와 관련해서 당 정책위원회는 "근거 없는 이야기"라며 "당의 공약을 정하는 것은 언제까지나 정책위"라고 말했다. 

아울러, 이 원내대표는 정의당이 이날 '민주당이 모병제 검토 결과를 도출한다면 공론화 과정을 밟을 것을 제안한다'고 밝힌 것에 관련해서는 "정의당이 어떻게 판단하는지는 정의당의 몫이지, 우리는 (정리되지 않았다)"고 전했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