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나운서 서현진, 유재석을 ‘유서방’이라 부른 이유? ‘손쉽게 들통난 사내연애’

머니투데이 더리더 김윤정 기자 입력 : 2019.11.09 15:56

사진=서현진 SNS

아나운서 서현진이 유재석 나경은 부부에 대해 언급했다.

지난 7일 방송된 KBS 2TV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 시즌4’에서는 프리아나운서들의 사모임 이야기가 공개됐다.

이날 서현진은 유재석 나경은 부부에 대해 “본인들끼리만 비밀연애, 핑크빛이 보였다”고 지적해 웃음을 안겼다.

특히 나경은이 ‘유재석이 참 괜찮다’고 말한 것을 기억해내 유재석을 웃게 만들었다. 서현진은 또 “신입사원 연수받을 때 꼭 집어서 얘기해, 재미있고 성실한 남자 좋다고 했다”고 덧붙였다.

서현진은 또 “처음 연애 비밀스럽게 했지만 다 알았다, 남자 선배들은 심지어 유재석을 유서방이라 불렀다”면서 “정말 예쁜 커플이었다, 남편 욕도 들어본 적 없다”고 덧붙였다.

한편 유재석과 나경은은 MBC 예능 프로그램 ‘무한도전’으로 인연을 맺은 뒤 2008년 결혼했다. 2010년 아들 지호 군을 얻었고, 첫 아이 출산 이후 8년 만인 지난해 10월 둘째 딸을 얻었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