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해인의 걸어보고서, 모든 걸 내려놓겠다고? '영어 때문에...'

머니투데이 더리더 김대환 기자 입력 : 2019.11.26 23:28

사진: 정해인 SNS

정해인의 걸어보고서가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정해인의 걸어보고서는 KBS 1TV '걸어서 세계속으로'를 예능으로 재탄생시킨 것으로, 단순한 여행 리얼리티가 아닌 '걸어서 여행하고 기록하는 다큐멘터리', 일명 '걷큐멘터리'라는 콘셉트로 여행 예능의 새로운 장을 여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정해인의 걸어보고서는 정해인이 처음으로 도전하는 단독 리얼리티 프로그램으로 미국 뉴욕 여행기를 담고 있다. 특히 정해인은 제작진과의 미팅에서 "영어가 유창하지 못하다"며 "모든 걸 내려놓겠다"라고 말해 관심을 모았다.
 
한편 제작진은 "정해인의 의욕이 엄청나다. 사전 미팅 때 메모장에 뉴욕 버킷리스트를 적어와 제작진을 놀랐다"면서 "정해인과 친구들은 현지인들과 호흡하며 뉴욕의 매력에 다가갈 것"이라고 전했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