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안양박물관 유물 공개 구입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19.12.04 10:38

안양문화예술재단(이사장 최대호) 안양박물관은 안양의 대표 박물관으로서 공립박물관의 정체성 확립과 향후 전시・교육・연구사업의 활용을 위하여 2019년 12월 06일까지 유물 공개 구입을 시행한다.


구입 대상 유물은 안양박물관의 장소성에 기반한 안양의 역사, 문화를 보여줄 수 있는 유물이다.


이를 통하여 고대의 유물 뿐만 아니라 안양의 근현대 및 동시대 유물 수집을 통하여 기초자료로 활용할 예정이다.


특히 차도구와 관련된 공예품, 전적 및 고서화 유물과 근현대의 안양자료를 우선적으로 구입할 예정이다.

신청방법은 매도 희망 시 유물구입 공고 기간에 유물매도와 관련된 자료를 작성하여 접수하면 된다.


유물매도 관련서류는 안양시, 안양문화예술재단, 안양박물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구입예정유물은 문화재 보호법에 의거하여 접수를 받은 뒤 유물감정평가위원회 심의를 거쳐 불법문화재 검증 절차이후 개별통지 한 뒤 소유권 이전 작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특히 매도 희망 신청자들은 서류접수를 거치지 않았거나 서류심사를 통과하지 못한 유물에 대해서는 실물 접수를 할 수 없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