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여군, 장애인전용 주차구역 합동점검 실시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19.12.04 13:03
부여군(군수 박정현)은 이달 10일까지 부여군 내 장애인전용 주차구역에 대하여 민·관 합동점검을 실시한다.


점검대상으로는 관내의 공공시설, 문화공간, 주차위반 빈발 지역 등을 중점적으로 단속한다.

주요 점검사항으로는 장애인전용주차구역 불법주차, 표지 미부착, 위·변조 표지부착, 보행장애인 미탑승, 주차방해행위 등이며 불법주차 시에는 과태료 10만원, 주차방해 행위에는 5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되고 장애인주차표지 부당사용 시에는 200만 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군 관계자는 “최근 생활불편신고 어플 등을 이용한 신고 건수가 증가하고 있는 추세이기 때문에 장애인전용 주차구역 이용에 군민 여러분들의 주의를 당부한다”며 “이번 점검을 계기로 장애인 이용시설에 대한 시민들의 인식개선과 함께 장애인전용주차구역 이용에 대한 지속적인 홍보를 실시하겠다”고 말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