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장애인 가정에 ‘행복 사랑의 집’ 선물

1+3 사랑나눔봉사단, 계룡면 양화리에 행복사랑의 집 9호점 입주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19.12.04 13:15
공주시(시장 김정섭)는 지난 2일 계룡면 양화리에 ‘행복 사랑의 집’ 9호점에 대한 입주식이 열렸다고 3일 밝혔다.  


행복 사랑의 집은 경제적으로 형편이 어렵거나 주거환경이 열악한 가정을 추천받아 공주시와 공주시자원봉사센터, 공주중앙로타리클럽 등 1지역 3개 주체가 역량을 집결해 주거환경을 개선해 주는 사업이다.

이번에 입주한 9호점은 계룡면에 거주하는 장애인 김 모씨(남, 65세)의 집으로, 지난 8월부터 공주중앙로타리클럽의 다양한 재능을 가진 회원 58명의 재능기부와 노력봉사로 뜻깊은 보금자리가 완성됐다.

또한 한국국토정보공사 공주지사가 무료 측량을 실시하고 대길환경산업㈜는 주택 폐기물 철거를, 자연과 환경(사장 이병용)은 다공성 생태 블록을 지원하며 온정을 보탰다.

주병학 복지정책과장은 “공주중앙로타리 회원들의 재능 나눔이 모아져 뜻깊은 사랑의 집 준공식을 갖게 되었다”며 “이웃들을 위한 나눔에 감사의 뜻을 전하며 앞으로 더욱 관심을 갖고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