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원내대표까지 친박되면 탄핵 잔당된다…분당사태까지 올 수 있어"

머니투데이 더리더 김대환 기자 입력 : 2019.12.04 16:09
사진=뉴스1제공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4일 원내대표 경선과 관련, "원내대표까지 소위 친박이 되면 이 당은 탄핵 잔당이 되고 국민으로부터 외면받을 것"이라고 전했다. 

홍 전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극심한 내부 분열이 일어나고 보수 통합은 커녕 분당사태까지 올 수도 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균형을 맞춰야 한다. 그게 마지막 남은 희망"이라고 주장했다. 

홍 전 대표는 "쇄신은 선수별이 아니라 박근혜 정권이 망한 데 책임있는 사람들 정리가 바로 국민이 원하는 쇄신"이라며 "쇄신 대상이 쇄신 주체가 되는 어처구니없는 일이 일어나서는 안된다"고 지적했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