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싱데이 일정] 손흥민 없는 Boxing day...'울상 짓는 여행객들'

머니투데이 더리더 김윤정 기자 입력 : 2019.12.26 19:06

사진=뉴스1

영국 프리미어리그 박싱데이가 오늘부터 시작된다.


영국에서는 크리스마스 다음날인 12월 26일을 공휴일로 지정하고 있다. 이 날을 ‘박싱데이’(복싱데이, Boxing Day)라고 부르는데, 이는 과거 빅토리아 시대 당시에는 부유한 이들이 성탄절 다음날 자신의 하인에게 선물을 건네면서 시작됐다. 최근에는 박싱데이에 상점들이 일제히 세일기간을 갖는다.


영국 프리미어리그(EPL)에서는 박싱데이에 리그 경기를 갖는다. 보통 EPL은 주말에 경기를 치르지만, 박싱데이에는 요일 상관없이 해당 라운드 경기를 모두 하루동안 치른다. 이로 인해 평일에 박싱데이가 있다면, 주말 경기 외 평일에도 한 경기를 더 치뤄야 한다. 올해는 목요일이 박싱데이이기 때문에, 일주일에 3경기를 뛰게 된다. 긴박한 일정 속에서 주요 경기를 치뤄야 한다.


EPL 팬이라면 단연 이 기간에 런던에서 직접 축구 경기를 관전하는 꿈을 꾸기 마련이다. 실제 이 기간에 맞춰 많은 축구 팬들이 런던으로 휴가를 떠나고, 몇 달 전부터 박싱데이 티켓을 구하기 위해 티켓팅에 나선다. 


최근 토트넘 훗스퍼의 경기장에서는 태극기가 휘날리는 모습을 다수 볼 수 있다. 손흥민의 활약상이 높아지며, 경기장을 찾는 한국인들도 부쩍 늘어났다.


하지만 지난 22일 첼시와의 경기에서 손흥민이 퇴장을 당해 3경기 출전 정지가 되며, 여행을 떠난 축구 팬들에게 비상이 걸렸다. 손흥민은 올해 남은 경기를 모두 뛰지 못한다. 사실상 지난 22일 경기가 올해 마지막 EPL 경기였던 셈.


박싱데이에 맞춰 토트넘 경기를 예매해둔 축구 팬들이 울상을 짓는 이유이기도 하다. 온라인에서 가장 큰 유럽여행 카페에는 실제 “박싱데이 손흥민 선수 출전 정지네요. 어떡하냐. 경기가 임박해서 환불도 안 된다.”, “연말에 런던에서 축구보려고 예매해놨는데 허무하다. 그래도 경기는 볼 예정이다.”, “손흥민 선수가 뛰는 모습을 보지 못해 아쉽지만 그래도 박싱데이를 직접 관전할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기쁘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2019년 12월 26일 EPL 박싱데이 경기 일정>

12월 26일 목요일 (한국시간/ 중계)
19라운드
21시 30분 토트넘 VS 브라이튼 @토트넘 핫스퍼, SPOTV
12월 27일 금요일 (한국시간 / 중계)
00시 00분 본머스 VS 아스널 @바이탈리티 , SPOTV/SPOTV2
00시 00분 셰필드Utd vs 왓포드 @브래몰 레인, SPOTV NOW
00시00분 아스톤빌라 VS 노리치시티 @빌라 파크 /SPOTV NOW
00시00분 에버턴 VS 번리 @구디슨 파크 /SPOTV NOW
00시00분 첼시 VS 사우샘프턴 @스탬포드 /SPOTV ON, SPOTV NOW
00시00분 크리스탈팰리스 VS 웨스트햄 @셀허스트 /SPOTV NOW
02시30분 맨유 VS 뉴캐슬 @올드 트래포드 / SPOTV, SPOTV NOW
05시00분 레스터시티 VS 리버풀 @킹 파워 /SPOTV ON, SPOTV NOW

12월 28일 토요일 (한국시간, 중계)
04시45분 울버햄튼 VS 맨시티 @몰리뉴 스타디움 / SPOTV
21시30분 브라이튼 VS 본머스 @아멕스 /SPOTV NOW, SPOTV ON

20라운드
12월 29일 일요일 (한국시간, 중계)
00시00분 뉴캐슬 VS 에버턴 @세인트제임스 SPOTV
00시00분 사우스샘스턴 VS 크리스탈 팰리스 @세인트 메리스 SPOTV NOW
00시00분 왓포드 VS 아스톤 빌라 @비커리지 로드 SPOTV NOW
02시30분 노리치시티 VS 토트넘 @캐로로드 SPOTV
02시30분 웨스트햄 VS 레스터시티 @런던 스타디움 SPOTV NOW
04시45분 번리 VS 맨유 @터프 무어 SPOTV ON
23시00분 아스널 VS 첼시 @에미레이트 SPOTV NOW, ON

12월 30일 월요일 (한국시간, 중계)
01시 30분 리버풀 VS 울버햄튼 @안필드 SPOTV
03시 00분 맨시티 VS 셰필드 Utd
<중계는 상황에 따라 변동 가능. 채널 편성표 참고>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