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백·샘모루·중앙·호원 안양 4개 초교, 2019 바른 식생활 선도학교로 지정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19.12.28 10:32
안양·군포·의왕·과천 공동급식지원센터(이하 공동급식센터)가 2019 바른 식생활 선도학교로 민백초, 샘모루초, 안양중앙초, 호원초 등 관내 4개 초등학교를 선정했다고 안양시가 24일 밝혔다.


공동급원센터는 이와 관련해 지정된 4개 학교에 대해 23일 학교를 지정현판과 지정서 및 전교생 대상 수저세트를 전달했다.

선도학교 관계자는 “바른 식생활 선도학교로써 더욱더 학생들을 위한 건강한 급식과 바른 식생활에 대한 인식을 넓혀 가는데 노력 하겠다”라고 말했다.

공동급식센터에서는 이와 같이 바른 식생활 문화 확대사업은 물론 질 높고 안전한 식재료 관련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가고 있으며, 4개시 먹거리에 대한 시민과 학생의 만족도를 높여가는데 노력하고 있다.

한편 공동급식센터는 학생들에게 영양가 높고 안전한 식단 제공과 올바른 식습관과 교육 지원을 위해 2013년 3월 안양·군포·의왕 3개시가 공동 출자 설립해 운영해 왔다. 그러던 중 금년 4월 과천시가 참여하며 4개 시 운영체제가 됐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