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버 더블비,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800여만원 쾌척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19.12.30 08:06
2019년을 마무리하는 세밑을 앞두고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한 온정의 손길이 답지하고 있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회장 이제훈)은 개그 유튜버 더블비로부터 8백여만원의 후원금을 전달받았다고 27일 밝혔다.

150만 구독자를 보유한 인기 유튜버 더블비는 구독자들과 함께 구독자 증가수 한 명당 100원씩, 조회수 및 댓글수와 ‘좋아요’ 클릭 수당 1원씩 기부하는 캠페인을 펼치고 총 8,093,600원을 모금한 후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기부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번 후원금은 구독자 6만3,506명 증가, 캠페인 조회수 159만회, ‘좋아요’ 11만개, 댓글 수 43,000개를 통해 조성됐다. 후원금은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을 통해 저소득가정 아동 후원금으로 쓰일 예정이다.

유튜버 더블비의 장명준 씨는 “평소 어려운 아동을 돕는 일에 관심이 많았다. 

구독자들의 성원에 힘입어 기부 캠페인이 성료될 수 있었다. 

앞으로도 다양한 기부 콘텐츠를 마련해 아동 지원에 지속적으로 나설 예정”이라고 전했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이제훈 회장은 “수많은 구독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더블비가 소외 아동에도 관심을 기울여줘서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면서 “유튜브 채널을 통해 더 많은 아동들이 도움 받을 수 있도록 어린이재단도 함께 나설 것”이라고 전했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