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천군, 농업일손 부족 해결 위한 내국인 근로자 모집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0.01.03 14:44
홍천군은 농업인구 고령화에 따른 인력 부족 해소를 위해 내국인 농업분야 근로자를 모집한다.

군은 농촌인력 부족 해소를 위해 2017년부터 필리핀 산후안시 계절근로자를 도입하여 농번기 단기간 농업인력 부족 문제를 일부 해결하였으나, 도입 인력이 부족하고 3개월간 농업현장 근무 후 출국하는 문제로 근본적인 해결 방안이 되지 않아 일손 부족은 심각한 상황이다.

이에 따라 군에서는 농업현장에서 근무를 희망하는 내국인을 농가와 연결하여 일손 부족 현상을 해결하고자 지난 12월 16일부터 홍천군청 및 강원도청 홈페이지를 통해 모집 공고를 내고 희망자를 모집 중이다.

모집 기간은 2019년 12월 16일부터 2020년 1월 8일까지이며, 근로기간은 농번기인 5월 1일부터 10월 30일 기간 중 고용을 희망하는 농가와 협의를 통해 결정하게 된다.

신청자격은 대한민국 국적의 내국인으로 20세 이상 45세 미만의 농작업이 가능한 신체 건강자이다.

농가에 고용되면 농작물 파종, 관리, 수확 등 일반적인 농작업 업무를 수행하게 되며, 근로시간은 1일 8시간이고 월 2회 휴무를 실시하며 매달 1,924,160원의 보수를 지급받게 된다. 농가에서는 중식만 제공하며, 기타 세부사항은 농가와 협의하여 결정하게 된다.

군에서는 내면지역 등 일손 부족이 심각한 지역을 중심으로 내국인 고용을 희망하는 농가와 근로자를 연결시킬 계획이며, 모집 인원은 약 200명이다.

군 관계자는 “농촌인력 부족 현상을 해결하기 위해 외국인 계절근로자 사업의 확대 추진과 더불어 내국인 고용을 통해 농촌 인력 부족을 해결하기 위한 방안을 적극적으로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