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초(갑) 이정근 예비후보, 총선 ‘출마의 변’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0.01.06 12:34
서초갑 이정근 예비후보(더불어민주당)는 새해 첫날, 국립서울현충원을 찾아 현충탑에 분향하고 故김대중 전 대통령 묘소를 참배한 후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공식 출마 선언을 하며 총선 필승 결의를 다졌다.

이날 이정근 예비후보는 서초갑 지역위원회 시·구의원 및 당원과 지지자들이 함께 참석한 가운데 출마의 변을 통해 “서초 주민들이 더 강력하면서도 안정적인 변화를 원한다” 면서 “바로 집권 여당의 후보자이자 부지런하게 주민들과 소통해 온 이정근을 서초 주민들의 선택으로 이번엔 반드시 서초의 기적을 만들 때” 라고 지지를 강력하게 호소했다.

그러면서 “서초는 지난 30년간 특정 정당이 독식하고 있는 곳으로써 이제는 지역의 패권정치를 종식하고 서초의 낡은 틀을 반드시 바꿔야 한다” 며 “서초구가 더 이상 섬처럼 고립되지 않도록 혼신의 힘을 다하겠다” 고 각오를 밝혔다.

이어 “지난 1년 동안은 하루도 쉼 없이 서초구 현장 곳곳을 누비며 주민들을 만나 이야기를 경청하면서 이제 지역주민들도 서초가 바뀌어야 된다는 말을 많이 한다” 며, “서초에도 민심의 변화가 불고 있다는 것을 확신한다” 고 말했다.

이정근 예비후보는 “이번 21대 총선은 서초의 변화와 발전을 위해 철저히 준비하고 실천해 나갈 수 있는 에너지를 가진 사람을 선택하는 선거가 되어야 한다” 며 “지역의 숙원 사업 및 현안 문제들을 해결할 수 있는 후보는 강력한 집권 여당의 후보로서, 지금 서초에 꼭 필요한 사람이 이정근이라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이제 서초가 더 이상 민주의 험지가 아닌 희망의 지역으로 반드시 기적을 일구어 내어 서초의 미래 발전을 앞당기며, 한결 같은 서초 사랑으로 서초가 신명나고 행복한 도시, 미래 첨단 도시가 될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다해 힘쓰겠다” 며 지지를 호소했다.

이번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서초갑에서 가장 주목을 받고 있는 이정근 예비후보는 지난 12월 27일 예비후보등록을 하고, 지역을 누비며 시민들을 만나고 있다<사진제공=이정근 후보>.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