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참담한 심정…대통합의 힘 보여주자"

머니투데이 더리더 김대환 기자 입력 : 2020.01.08 10:37
사진제공=뉴스1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8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참담한 심정이다. 우리 모두가 함께 느끼는 이 고통의 심정, 이 참담한 빛이 하나로 집약돼야한다"며 "자유 민주주의 그 진의(眞義), 함께 하나 된 힘으로 대통합의 힘으로 보여주자"고 밝혔다.

 

황 대표가 보수 통합 의지를 다시 내비친 것은 새로운보수당과의 대화가 지지부진하고 당내 친박계 의원들의 반발까지 빗발친 상황에서 문재인 정권을 사회주의식 국가권력으로 규정하며 통합의 당위성을 재차 강조한 것으로 풀이된다.

 

황 대표는 "대통령이 국가가 됐다. 국가권력이 공룡처럼 비대해졌다. 대의기구와 견제기능은 무너졌고 행정, 입법, 사법은 완전히 장악됐다"며 "문 대통령과 그 세력의 위험한 사회주의적 실험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자행됐다. 대한민국이 직면한 실존적 위험"이라고 지적했다.

 

또한, 그는 "우리가 가는 길의 목표는 분명하다"면서 "우리의 목표는 저 사회주의식 국가권력에 맞서는 걸 넘어, 자유 민주주의의 승리로 나아가는 데 초점을 맞춰야한다"며 "우리는 총선에서 승리해야 한다. 무너져가는 대한민국을 지켜야 한다. 우리가 함께해야 한다는 책임과, 우리가 함께 할 수 있다는 자유가, 우리에게 승리의 확신을 줄 것이다. 다시 함께, 승리하자"고 했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