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플라이소프트, 최고기술경영자로 고려대 강필성 교수 선임

비플라이소프트의 인공지능 기반 미디어빅데이터분석 및 블록체인 산업 관련 기술 선도 기대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0.01.08 14:52
비플라이소프트(대표 임경환)가 인공지능 및 머신러닝 분야의 기술 강화를 위해 고려대학교 산업경영공학부의 강필성 교수를 최고기술경영자(CTO)로 선임했다.

강필성 교수는 서울대학교 산업공학과에서 박사학위를 취득한 후, 현대카드의 고객가치경영(CVM Customer Value Management) 기획팀으로 업계에 입문했다. 현재 고려대학교 산업공학과에서 데이터 사이언스 및 비즈니스 애널리틱스 연구실을 이끌며 인공지능과 머신러닝분야에서 삼성전자, NC소프트 등과 협력해온 바 있다.

한국언론진흥재단의 뉴스저작권 공식 유통사이자 미디어빅데이터 정보와 AI 기술을 통해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기 위해 노력하는 기업인 비플라이소프트는 지난해 AI기술 기업인 위고(구 유비원)을 인수했다. 이번 강 교수의 영입 역시 이런 활동의 일환이다.

비플라이소프트의 임경환 대표는 “강필성 교수는 산업 현장에서 벌어지는 다양한 문제들을 해결해오면서 인공지능과 머신러닝 분야에 굵직한 성과를 만들어 왔다”며 “강 교수의 탁월한 역량과 비플라이소프트의 가능성이 함께 어우러지면 주목할만한 성과를 가져올 것”이라며 기대를 나타냈다.

강 교수는 “오랜 시간 동안 미디어 분야에서 활약한 비플라이소프트와 함께 일하게 되어 감사하다”며 “앞으로 인공지능과 머신러닝으로 미디어빅데이터를 보다 의미있고 가치있게 활용하는 길을 모색하고 실현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비플라이소프트는 현재 미디어빅데이터와 AI를 접목한 모니터링 플랫폼 위고몬 등 다양한 서비스를 준비 중이다. 또한 ‘로제우스 미디어 얼라이언스 그룹’과 함께 비플라이소프트가 지난 15년 동안 확보한 수백억 개의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AI, 블록체인 기술을 결합, 뉴스 콘텐츠 유통 플랫폼을 구축하는 ‘로제우스’ 프로젝트에도 참여 중이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