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부, '2020년 P4G 정상회의 알기쉬운 우리말명칭 및 슬로건 공모전' 개최

1.28.(화)-2.11.(토)간 국민의 참신한 아이디어 공모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0.01.29 11:23
외교부(장관: 강경화)와 환경부(장관: 조명래)는 공동으로 2020년 P4G 정상회의(‘20.6.29.-30., 서울) 및 P4G 이니셔티브에 대한 국민의 관심과 이해를 높이기 위해 「2020년 P4G 정상회의 알기쉬운 우리말명칭 및 슬로건 공모전」을 개최한다.

공모전은 ‘20.1.28.(화) - 2.11.(화) 간 진행될 예정이며, 이번 공모전을 통해 ‘17년 출범 신생 이니셔티브인 P4G를 소개하고, 기후변화 대응과 지속가능발전을 위한 노력을 독려할 수 있는 호소력 있고 간결한 알기쉬운 우리말명칭 및 슬로건을 선정할 계획이다. 선정된 알기쉬운 우리말명칭 및 슬로건은 P4G 정상회의 공식행사, 부대행사 및 사전 행사 등 다양한 계기에 적극 활용될 예정이다.

제출 양식 등 공모전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외교부와 환경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외교부와 환경부는 심사를 거쳐 최우수상 2명, 우수상 10명을 선정할 계획이다. 최우수상 수상자에게는 외교부장관상과 상금 100만원(1명), 환경부장관상과 상금 100만원(1명), 우수상 수상자에게는 20만원 상당의 문화상품권, 선착순 참가자 100명에게는 1만원 상당의 전자상품권(기프티콘)을 수여한다.

이번 공모전은 국민들이 직접 정상회의 알기쉬운 우리말명칭과 슬로건을 제안함으로써, 금번 정상회의 및 환경이슈 전반에 대한 관심을 제고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6월말 서울에서 개최되는 P4G 정상회의는 덴마크에서 개최된 제1차 회의에 이은 두번째 정상회의로서, P4G 회원국, 글로벌녹색성장연구소(GGGI) 회원국 및 여타 환경 분야 주요국의 정상 및 각료급 인사, 국제기구 대표, 기업 관계자 등 2,000여명이 참석할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2020년은 신기후체제가 수립되어 파리협정이 본격적으로 적용되는 시점으로, 우리정부는 P4G 정상회의 개최를 통해 기후변화 대응에 있어서 국제사회의 협력을 선도해 나갈 계획이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