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경읍 때문에 음악이 좋아진 남경주 '결국에는...'

머니투데이 더리더 김윤정 기자 입력 : 2020.02.04 22:15

사진: 방송 캡처

남경읍과 남경주 형제의 과거 비하인드 스토리가 화제다.


4일 방송된 MBC '휴먼 다큐 사람이 좋다'에서는 뮤지컬 배우 남경읍과 동생 남경주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남경주는 "원래 미술을 전공했지만 형의 공연을 봤을 때 더 좋아서 뮤지컬 배우가 됐다"고 밝혔다. 남경주의 이런 발언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남경주는 앞서 방송된 KBS1 '아침마당'에서도 형 남경읍에 대해 언급한 바 있다.


당시 남경주는 "형인 남경읍 때문에 억지로 음악을 들었고, 그러다 보니 음악이 좋아졌다"고 전했다.


또한 "형 남경읍 때문에 자연스럽게 뮤지컬에 접하게 됐다"며 "나는 아예 뮤지컬 배우가 되야겠다는 생각에 대학을 진학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