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추잠자리’ 조용필, 화제인 이유? ‘가사 얼마나 아름다운지’ 

머니투데이 더리더 김윤정 기자 입력 : 2020.02.15 20:29



사진='놀라운 토요일' 방송화면 캡처



성동일이 '놀라운 토요일'에 떴다.


15일 오후 방송된 '놀라운 토요일 도레미마켓'(이하 '도레미마켓')에는 성동일과 엄지원이 게스트로 출연해 '받아쓰기'에 도전했다.

이날 출연진들은 된장 칼국수를 먹기 위해 조용필의 '고추잠자리' 가사 맞추기에 나섰다.

성동일은 "여기 조용필 씨가 나오는 거냐"며 기대감을 드러내는가 하면, 조촐한 답안지를 내놓으며 "애매한 건 손대지 않았다. 정확하지 않나"라고 자신감을 분출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혜리가 정답에 근접하자 "우리 딸 맞네"라며 뿌듯해했고, 또 조용필 덕후로 나선 신동엽이 작사가 이름을 잘못 말하자 "우리 부모님이 이런 걸 제일 싫어했어"라고 지적해 웃음을 안겼다. 

 

한편 정답은 "외로움 젖은 마음으로 하늘을 보면 흰 구름만 흘러가고 나는 어지러워, 어지럼 뱅뱅"이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