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인선, 깊게 파인 의상만큼 짙은 호소력 ‘모두가 취했다’

머니투데이 더리더 김대환 기자 입력 : 2020.02.27 22:50
사진=미스터트롯


신인선이 준결승 레전드 미션에서 설운도의 ‘쌈바의 여인’을 정렬적인 무대 매너로 선보였다.

27일 TV조선 ‘미스터트롯’에서는 신인선이 열정을 쏟아낸 무대를 선보이며 기립박수를 받았다.

신인선은 이날 깊게 패인 의상을 입고 등장했다. 한 편의 쌈바 뮤지컬을 본 듯한 무대 매너로 모두를 홀렸다. 그는 강렬한 눈빛은 물론, 흥에 겨운 춤실력으로 마스터는 물론 관객들을 들썩이게 했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