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혜련 서울시의원, 코로나19 대응 관련 서울시의사회의 협조 당부

박홍준 회장과 면담, "의원급 의료기관 마스크 확보 위해 함께 노력해 나갈 것"

머니투데이 더리더 송민수 기자 입력 : 2020.02.28 22:49
▲ 김혜련 서울시의회 보건복지위원장(왼쪽)과 서울시의사회 박홍준 회장이 대화하고 있다./©사진=서울시의회


서울특별시의회 보건복지위원회 김혜련 위원장(더불어민주당, 서초1)은 서울특별시의사회 박홍준 회장과 만나, 코로나19의 대응과 관련하여 민관이 함께 협력해야 한다며 서울시의사회의 적극적인 지원과 협조를 요청하였다.

김 위원장은, 서울시의사회장(회장 박홍준)을 면담하는 자리에서 “지역사회 전파로 인해 시민들이 불안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선별진료소 운영인력의 피로도 역시 극에 달하고 있다.”라면서, “민간부분의 지원과 협조가 절실한 상황이다. 서울시의사회가 적극적으로 각 자치구 의사회를 통해 보건소 등 공공부문을 지원할 수 있도록 협조해 주시길 부탁드린다.”라고 서울시의사회의 협력을 요청하였다.

박홍준 회장은 “각 자치구 의사회가 자치구 선별진료소 지원에 뛰어들고 있는 상황이긴 하다. 앞으로도 서울시와 각 자치구 보건소의 요청이 있는 경우 적극적으로 협조하겠다.” 라며 화답하였다. 이어 “다만, 서울시 의원급 의료기관에서는 환자진료용 마스크가 매우 부족한 실정으로 환자진료에 어려움이 있는 상황이다.”라며 환자진료를 위한 마스크 재고 확보의 필요성을 김혜련 위원장에 전달하였다.

면담을 마치며 김혜련 위원장은 “일차의료기관에서 어려움을 겪는 것은 잘 알고 있다.”라며, “서울시 시민건강국과 이 문제를 상의하여 일차의료기관을 지원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히며 “어려움이 많지만 지역사회에서 시민을 돌보는 일에 최선을 다 해 주시길 부탁드린다.”라고 지역사회 일차의료기관이 위기상황에도 정상 작동할 수 있도록 더욱 힘써 줄 것을 당부하였다.

 

 
sms@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