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VR/AR 공공서비스연계지원’ 참가기업 모집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0.03.02 12:22
경기도는 공공분야에 VR/AR(가상/증강현실) 기술을 적극 도입하기 위해 오는 31일까지 공공 VR/AR서비스를 개발하고자 하는 기업을 모집한다고 2일 밝혔다. 

이번 공모는 4월 개최 예정인 경기도 VR/AR 기업육성 지원사업 ‘2020 경기 VR/AR 오디션’의 일부로, 도는 올해 ‘공공매칭’ 분야를 신설했다.

VR/AR 공공서비스연계지원 사업은 경기도가 VR/AR 콘텐츠·서비스를 활용하고자 하는 시군 및 공공기관과 도내 VR/AR 개발사를 연계하고, 개발자금 최대 1억 원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선발기업은 경기도 지원금과 수요처 사업비를 합한 최대 2억 원의 개발자금으로 특화된 고품질의 VR/AR 콘텐츠·서비스를 개발할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된다. 

신청대상은 VR/AR 관련 7년 이내 초기 기업으로, 공공기관과 컨소시엄을 이뤄 31일까지 신청해야 한다.
컨소시엄 구성이 어려운 기업을 위해, 경기도는 VR/AR을 활용하고자 하는 공공기관의 사업내용을 공개하고 희망 기관과 연결도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앞서 도는 공공기관 대상 수요조사를 통해 교육, 전시, 관광, 의료 등의 분야에 VR/AR 콘텐츠·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하는 박물관, 미술관 등의 수요 30건을 취합했다. 

참여를 원하는 기업은 경기콘텐츠진흥원 홈페이지에서 VR/AR을 활용하고자 하는 공공기관의 목록을 확인한 뒤 매칭네트워킹 신청을 통해 컨소시엄을 구성, 오는 31일까지 컨소시엄 지원신청서를 이메일로 접수하면 된다.

참여 컨소시엄은 ▲사업성(상용화, 시장성 등) ▲기술성(기술의 독창성 등) ▲수행능력(사업역량 등)을 중점으로 평가해 4월 10일 ‘경기 VR/AR오디션’에서 선정될 예정이다.

공정식 도 미래산업과장은 “도내 VR/AR 스타트업과 공공서비스 도입 예정인 공공기관과의 매칭으로 새로운 VR/AR 산업 생태계를 형성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교육, 전시, 관광, 의료 등 다양한 공공서비스 분야와 접목된 VR/AR 콘텐츠·서비스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경기콘텐츠진흥원 사업공고를 참고하거나 경기콘텐츠진흥원 미래콘텐츠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