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 관양고 주변 도시개발, 이달부터 보상협의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20.03.04 13:00
안양 관양고 주변 도시개발이 본격화 된다.

안양시는 지난해 11월 관양동 521번지 일원(157,081㎡) 관양고 주변 도시개발구역에 대해 개발계획을 수립 고시한데 이어, 사업시행자인 경기도시공사는 감정평가를 완료하고 이달 초 102필지 141명에 대한 보상협의를 착수한다고 2일 밝혔다.

대상지에는 공동주택(아파트, 연립) 1,317세대와 단독주택 28세대, 근린생활시설 주차장, 사회복지시설 등이 들어설 전망이다.

특히 공동주택 중 470여 세대는 청년층에게 공급될 예정이다.

향후 사업절차로는 올해 중순 실시계획 인가하고 하반기 부지조성공사를 착공 하면 오는 2024년경 입주가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본 사업을 통하여 서민과 청년의 주거안정 뿐만 아니라 관악산 자연환경과 어우러지는 대표적인 친화적 주거단지가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