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드라이프, 대한적십자사에 코로나19 극복 성금 1억원 기부

프리드라이프 임직원, 피해복구지원나서

머니투데이 더리더 윤우진 기자 입력 : 2020.03.06 11:10

국내 상조업계 1위 기업 프리드라이프(회장 박헌준)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의 확산 방지와 피해 복구지원을 위해 5일 대한적십자사에 1억원을 전달했다. 프리드라이프 임직원들이 뜻을 모아 조성한 총 1억 원의 성금은 대구·경북 지역의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구호물품 및 의료진 지원에 쓰일 예정이다.

박헌준 프리드라이프 회장(한국상조산업협회 회장)은 "밤낮으로 애쓰시는 의료진을 비롯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계신 지역사회에 작게나마 보탬이 되길 바란다”며 “프리드라이프는 지속적인 나눔경영 실천을 통해 고객과 사회에 희망을 전하는 기업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