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도시관리공사, 코로나19 방역대책 및 주요 현안사항 간담회

고양시 협업강화로 107만 고양시민의 안전과 지역 피해 최소화 방안 토론

머니투데이 더리더 송민수 기자 입력 : 2020.03.12 12:28
▲고양도시관리공사제공


고양도시관리공사(사장 김홍종)는 지난11일 이재준 고양시장과 코로나19 방역대책에 대해 공유하고 토론하는 시간을 가졌다고 밝혔다.

공사 회의실 에서 진행된 간담회에서는 사장, 본부장 및 간부직원들이 전원 참석하였으며, 시장의 격려말씀, 공사의 코로나19 방역대책 보고, 기타 건의 및 개선사항에 대한 토론 순서로 진행되었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코로나19 방역에 적극적으로 동참해 준 공사에 고마움을 표시하고, 담당업무 외 고생하는 직원들의 노고를 치하 하였다. 코로나19 여파로 인해 지역 경제가 많이 어려운만큼 예산의 신속한 집행 및 시 관계부서와의 긴밀한 협조체계를 바탕으로 해결 방안 수립과 노력을 주문했다.

또한, 코로나19로 인한 시민들의 정신적 후유증이 큰 만큼 시민들의 정신건강 해소를 위한 체육활동 지원방안 마련과 도시개발 분야 역량 확대를 위해 직원 교육과 자기계발을 통한 전문성 확보로, 향 후 개발사업에 대한 수익을 고양시민의 복지에 투입할 수 있도록 하여, 고양시의 미래를 책임지는 공기업이 되어 달라고 당부했다.

공사 김홍종 사장은 코로나19 방역관련 지원 현황 및 안심 마스크 만들기, 헌혈 활동 등 그 간 공사에서 추진한 실적을 보고하였으며, 지속적이고 적극적인 지원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후, 시와 공사의 방역 관련 협업체계 강화와, 도시개발 분야 추가 인력의 조속한 채용 등 다양한 건의와 토론이 진행되었으며, 코로나19 종식을 위한 결의를 다지며 간담회를 마무리 하였다.

























 
sms@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