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은혜 "고3, 13일부터 등교 시작…순차적 재개"

머니투데이 더리더 홍세미 기자 입력 : 2020.05.04 17:08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4일 오후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초·중·고 등교 수업 일정 발표를 마친 뒤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사진=뉴시스
초·중·고교 등교수업이 오는 13일 고3부터 4개 단계에 걸쳐 순차적으로 재개된다. 고3이 13일부터, 고2·중3·초1~2학년과 유치원생은 일주일 뒤인 20일, 고1·중2·초 3~4학년은 27일 등교한다. 중학교 1학년과 초 5~6학년은 6월 1일에 개학할 예정이다.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4일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이 같은 내용이 담긴 '등교개학 방안'을 발표했다.

유 부총리는 "교육부는 이상의 의견 수렴 결과 등을 바탕으로 시도교육감 회의 관계부처 협의 등을 거쳐서 오늘 중대본 논의를 통해 최종안을 확정했다"며 "2020학년도 유초중고 특수학교의 등교 수업은 5월 연휴가 끝난 후 2주 뒤인 5월 20일부터 시작해서 단계적, 순차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다만 진로와 진학의 부담이 큰 고등학교 3학년과 생활 속 거리두기의 실천이 충분히 가능한 지역 소재 재학생 60명 이하의 소규모 초중학교는 5월 13일부터 우선 등교하도록 하겠다"라며 "5월 13일 한 주 뒤인 5월 20일에는 고2, 중3, 초1, 2학년과 유치원이, 5월 27일에는 고1, 중2, 초3, 4학년이, 마지막 6월 1일에는 중1, 초5, 6학년이 등교수업을 시작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유 장관은 "유치원과 초등학교 1, 2학년은 학생 발달 단계상 원격수업보다는 대면수업이 효과적이고 초등 긴급돌봄 참여자 대다수가 이미 초등 저학년 학생들인 점을 고려해서 유치원과 초등 1, 2학년부터 등교하도록 하겠다"고 언급했다.

그는 "특수학교도 단계별 등교수업 일정을 준용하되 시도 및 학교 여건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등교수업 일정과 방법을 교육청이 결정할 수 있도록 했다"고 설명했다.

유 장관은 "우리 학생 여러분, 학교에 오자마자 자신의 책상을 스스로 닦고 교실 창문은 수시로 개방하고 마스크는 식사시간 외에는 착용하도록 하고 학교 내에 이동할 때와 줄을 설 때에는 양팔 간격 정도로 앞 사람과의 간격을 유지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37.5도 이상의 열이 있거나 발열감이 있는 학생과 교직원은 등교와 출근을 해서는 안 된다"며 "우리에게 생소했던 원격수업도 우리 모두의 노력으로 점차 안정적으로 진행하고 있듯이 마음을 모아 함께 협력한다면 우리 학교는 새로운 일상을 지혜롭게 만들어 나갈 수 있을 것"이라고 당부했다.
semi4094@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