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대호 안양시장, 이천 물류창고 화재 관련 1일 긴급회의 소집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20.05.04 22:49
“안전대비 태세만이 사고를 방지할 수 있습니다.”

최대호 안양시장이 지난달 29일 발생한 이천 물류창고 화재 관련, 1일 도시주택국, 도로교통국, 시설공사과, 안전총괄과, 구청 건축과 등의 부서장과 실무진들을 긴급 소집해 이같이 당부했다.


최 시장은 먼저 화재로 희생된 이들의 애절한 사연을 언급하며 명복을 빌었다. 

또 조심하고 점검했으면 막을 수 있었던 인재였기에 안타깝다는 심경을 토로했다.

최 시장은 이번 물류창고 화재는 안전수칙을 제대로 지키지 않아 발생한 참사라며, 관내에서 진행 중인 건축공사장을 방문해 안전 매뉴얼 이행상태를 확인, 안전위협 요인이 발생하지 않도록 할 것을 지시했다.

특히 현장 안전관리자의 일지를 꼼꼼히 파악하고, 발화성 인화물질이 다뤄지는지를 살펴 화재예방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주문했다.

아울러 설마 하는 마음이 모든 것을 잿더미로 만들고 생명과 재산을 앗아가게 되는 것이라며, 절대 방심하지 말고 안전수칙을 철저히 지켜야 할 것임을 재차 강조했다.

만약의 사태에 대비해서도 비상연락체계를 다시금 확인 및 정비해야 한다는 점도 빼놓지 않았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