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교의 반려견..‘누군가에겐 위협일 뿐’

머니투데이 더리더 이수진 기자 입력 : 2020.05.10 15:01
사진=‘개밥주는 남자2’ 방송화면 캡처

배우 김민교가 80대 노인에 상해를 입힌 반려견의 주인으로 거론된 가운데, 공식 입장을 준비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4일 오후 경기 광주의 집 근처 텃밭에서 나물을 캐던 80대 노인이 이웃집에서 기르던 개 두 마리에게 습격을 당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개들은 무게가 20㎏이 넘는 대형견으로, 노인은 허벅지와 양팔 등을 물려 심하게 다친 채 병원으로 옮겨졌다.

이에 일부 네티즌이 뉴스를 통해 공개된 자료화면을 토대로 배우 김민교를 견주로 지목했다.

그의 반려견은 지난 2017년 방송한 채널A ‘개밥주는 남자2’에서 ‘콜라’, ‘코카’, ‘제로’로 소개된 바 있다. 당시 방송에서 김민교는 반려견 ‘제로’가 목줄에 적응할 수 있도록 전문가의 도움을 받았다.

한편 10일 오후 김민교는 한국일보를 통해 “(반려견들에 물린) 앞집 할머니가 치료를 받고 계신 상황”이라며 “평소 앞집과 사이가 좋았다. 할머니 치료에도 함께하고 있다”고 말했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