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약사회. 7백67만1,550원 성금 전달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20.05.10 18:56
안양관가에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미담이 멈추질 않는 가운데 이번엔 안양시약사회가 따뜻한 소식을 전했다.


황선관 안양시약사회장과 남미정 부회장, 약사회원인 김필여 안양시의회 의원, 정성희 사회참여위원장 등 4명이 8일 최대호 안양시장을 예방,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에 처한 소상공인 등을 돕는 데 써달라며 성금 7백67만1,550원을 기탁했다.

약사회 자체 기금에 회원들이 모금한 액수가 더해져 마련된 소중한 금액이다.

안양시약사회는 안양관내 약국 250개소가 회원으로 가입돼 있으며, 지역주민들을 대상으로 정기적인 의료자원봉사를 펼쳐오고 있다.

전달식에 이어 가진 티타임에서 약사회 측은 코로나19로 많은 이들의 삶이 힘겨운 상황이라며, 조금이나마 도움을 주고자 회원들이 정성을 모았다고 전했다.

최 시장은 감사의 뜻과 함께 소상공인과 취약계층을 지원하는 데 소중히 사용하겠다고 화답했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