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을 위한 행진곡, 달라진 점은?

머니투데이 더리더 김윤희 기자 입력 : 2020.05.18 21:06

사진: KBS

'2020 임을 위한 행진곡'을 이은미와 작곡가 김형석이 새롭게 선보였다.


제40주년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에서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가 '임을 위한 행진곡'을 제창했다.


40여 년 전 광주의 영령들을 위로하고 추모하기 위해 시작된 '임을 위한 행진곡'을 이은미와 김형석이 새롭게 탄생시켰다. 이은미와 김형석이 새롭게 선보인 '2020 임을 위한 행진곡'의 음원수익은 5·18 재단에 전액 기부할 예정이다.


한편 이은미는 "평화와 치유의 메세지를 담아 부르겠다"고 전했고, 편곡을 맡은 김형석은 "과거의 비극을 잊지 않되, 앞으로 나아가야 할 지향점은 '평화와 화합'이라는 메시지를 전하고 싶다"고 전했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