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은평구청에 코로나19 피해농가 농산물 전달

코로나19 피해농가 농산물에 대한 착한소비운동 확산에 기여

머니투데이 더리더 송민수 기자 입력 : 2020.05.19 10:35
▲ 18일 은평구청에서 박태선부행장(왼쪽 네번째)과 김미경 은평구청장(왼쪽 다섯번째) 등 행사참석자들이 「코로나19 피해농가 농산물 나눔행사」를 실시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 NH농협은행

 
 NH농협은행(은행장 손병환)은 지난 18일 HR·업무지원 및 신탁부문 박태선 부행장과 직원들이 은평구청(구청장 김미경)을 찾아「코로나19 피해농가 농산물 나눔행사」를 실시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날 박태선 부행장과 임직원들이 전달한 코로나19 피해농가 농산물은 은평구 사회종합복지관이 운영하는「은평푸드뱅크마켓」을 통해 사회 복지시설 등으로 공급될 예정이다.

박태선 부행장은“코로나19 피해농가 농산물에 대한 착한소비운동 참여로 농업인에게 도움을 주고 우리주변 소외계층에게 따뜻한 온기가 전달되어 그 의미가 커졌으면 좋겠다.”며“앞으로도 농협은행은 우리 농산물 나눔뿐만 아니라 소외계층 청소년을 위한 금융교육 등 다양한 방법으로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은평푸드뱅크마켓」은 기업 등으로부터 물품을 기부 받아 사회복지시설 및 저소득 가정에 기부물품을 전달하는 식품나눔은행이다.


sms@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