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교통약자이동지원센터 차량정비 입찰 시행

“공개경쟁입찰을 통한 투명한 정비체계 구축”

머니투데이 더리더 송민수 기자 입력 : 2020.05.19 11:17
▲사진=고양도시관리공사


고양도시관리공사(사장 김홍종)는 2020년 5월 교통약자이동지원센터차량정비 체계를 개선하고자, 정비업체 선정방식을 공개경쟁 입찰로 진행한다고 밝혔다.

고양시 교통약자이동지원센터는 교통약자 이동권 확보를 위해 86대의 차량을 운행하고 있으며 현재 관내 4개 업체를 선정하여 차량정비를 실시하고 있다. 공사는 투명하고 효율적인 차량정비와 운영을 위해 기존의 정비업체 선정방식을 개선하기로 결정했다.

공개경쟁 입찰방식은 적격심사 등을 거치기 때문에 정비업체 선정이 투명하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경쟁을 통해 100여 종에 이르는 주요 정비항목의 예정 단가를 사전에 확정하는 단가계약 방식을 채택하여 정비비 절감효과 역시 기대된다.

공사 김홍종 사장은 “차량정비는 안전과 직결되는 부분인 만큼 투명하고 전문적인 정비체계 구축이 중요하다. 지속적인 운영개선을 통해 시민들이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는 교통약자이동지원센터가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sms@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