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우산어린이재단, 삼성전자서비스와 함께 지역 내 저소득가정 아동에 코로나19 예방 키트 지원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20.05.21 15:31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경기지역본부(본부장 김창연)는 18일 삼성전자서비스(대표이사 심원환)와 경기도 수원시에 위치한 지역본부 회의실에서 '코로나19 예방키트' 지원 전달식을 가졌다.



'코로나19 예방키트'는 마스크, 손세정제 등 코로나19 감염예방을 위한 필수품으로 구성되었다. 



삼성전자서비스는 코로나19 재확산에 따라 저소득가정 아동들의 감염을 예방하기 위해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을 통해 이번 지원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자서비스는 총 2,400만원 상당의 예방키트를 지원했으며, 전달된 물품은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을 통해 경기도 내 저소득가정 아동 총 1,500명에게 전달되어 코로나19 감염 예방에 사용될 계획이다.

이번 나눔 활동에는 삼성전자서비스 임직원 및 임직원 가족 800여명이 자발적으로 참여했으며, 마스크를 직접 손바느질로 만드는 등 정성을 다해 그 의미를 더했다.



삼성전자서비스 상생팀장 김정훈 상무는 "임직원과 가족들이 정성껏 만든 예방키트가 저소득가정 아동들의 코로나19 감염 예방에 도움이 되기 바란다"라며, "코로나19가 안정화될 때까지 다양한 나눔 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김창연 경기지역본부장은 “코로나19 여파로 아이들의 건강이 위협되고 있는 상황에서 삼성의 이번 예방키트 지원이 우리 아이들의 감염을 예방하는데 큰 힘이 될 것” 이라며 삼성전자서비스 측에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