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정현 부여군수,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착한 기부 동참

재난지원금 100만원으로 생필품 구입, 복지시설에 전달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0.06.08 10:28
박정현 부여군수가 지난 4일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착한 기부에 동참했다.

군에 따르면, 박 군수는 본인 가구에게 지급된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100만원 전액을 사회복지 시설에 기부할 뜻을 밝혔고, 이날 규암면에 위치한 노인주간보호센터인 동산노인복지센터(시설장 김미경)에 방문하여 시설에서 필요한 어르신 프로그램 운영 탁자와 의자 2세트를 시내 가구점에서 정부 재난지원금으로 구입하여 전달했으며, 장암면에 자리한 밀알의 집(시설장 조성형)에는 소상공인 마트에서 정부 재난지원금으로 구입한 35인용 전기밥솥, 라면 종류, 휴지, 세탁세제 등을 전달했다.

한편, 부여군의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기부액은 20가정 840만원에 달하며, 박정현 군수가 전달한 가구와 생필품들은 충청남도 공동모금회를 통해 지정 기탁 처리됐다.

박정현 부여군수는 “군수로서 정부 재난지원금을 받아 개인적으로 쓰는 것 보다는 복지시설에 기탁하여 지역의 착한 기부문화 확산에 기여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생각해 기탁하게 됐다”며 주위의 사회적・경제적 약자와 어려운 이웃들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을 당부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