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 '6·25전쟁 70주년 사업추진위원회' 업무협약 체결

참전유공자회에 기부금 전달, 「감사 그리고 기억」 예금 가입행사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0.06.10 09:26
농협(회장 이성희)과 6·25전쟁 70주년 사업추진위원회(공동위원장 김은기, 이하 추진위)는 9일 서울시 용산구에 위치한 전쟁기념관에서 6·25전쟁 70주년 공익사업 후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행사에는 농협중앙회 이성희 회장, NH농협은행 손병환 은행장, 6·25전쟁 70주년 사업추진위원회 김은기 공동위원장, 대한민국 6·25 참전유공자회 부회장, 참전용사 유족대표 등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농협은 추진위의‘끝까지 찾아야 할 태극기 122609 캠페인’사업 및 각종 홍보사업에 동참하기로 했다.

‘끝까지 찾아야 할 태극기 122609 캠페인’은‘끝까지 기억하는 국민, 끝까지 책임지는 나라’를 부제로 나라를 위해 헌신하신 6·25전쟁 참전용사들에 대한 국가의 역할과 책임을 표명함과 동시에 국민과의 굳건한 약속을 다짐하는 든든한 보훈의 의미를 담고 있으며, 참전용사의 유해를 담은 함에 태극기를 감싼 모습을 형상화한 배지 12만2609개를 추진위에서 제작하여 국민들께 배포하는 사업으로 농협이 배지 제작비용 중 1억5천만원을 지원한다.

업무협약식에 이어 농협은 대한민국 6·25 참전유공자회에 기부금 2천만원을 전달하며 감사의 마음을 표했다.

또한, 이성희 농협중앙회장과 김은기 추진위 공동위원장은 NH농협은행이 6·25 전사자 유해 발굴사업 홍보를 위해 이날 출시한「감사 그리고 기억」예금을 함께 가입하는 행사를 가졌다.

농협중앙회 이성희 회장은 “아직도 발굴하지 못한 6·25 전사자 122,609분의 유해가 조속히 유가족의 품으로 돌아가길 기원 드리며, 앞으로도 농협의 전국 네트워크를 활용하여 6·25 전쟁 70주년 공익사업에 적극 협조할 것을 약속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NH농협은행은 9일부터「올원뱅크」앱을 통해 신청한 국민 2만명에게 선착순으로 태극기 배지를 나누어 드린다고 밝혔다. 수령은 신청 시 선택한 농협은행 영업점에서 가능하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