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대호 안양시장, “남북화해·민족번영 시대 여는데 안양시도 함께 할 것.”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20.06.15 18:38
“남북화해와 민족 공동번영의 시대를 열어나가기 위해 안양시도 선도적 역할을 다하겠습니다.” 최대호 안양시장이 15일 안양시청 로비에서 열린 6·15남북공동선언 20주년 안양시 평화메시지 선포식에서 이같이 목소리를 높였다.

최 시장은 “강산이 두 번 변하는 동안 남북은 긴장의 끈을 놓지 않았다. 최근에 다시 한반도가 긴장국면으로 이어져 마음이 무겁다.”며, 이런 때일수록 먼저 소통하고, 지혜와 역량을 모아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최 시장은 또 남북화해를 위해 노고가 많은 민주평통 안양시협의회에 대한 감사의 뜻도 잊지 않았다.

6·15공동선언 20주년을 기념하는 이날 안양시 평화메시지 선포는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안양시협의회가 주관해 최대호 안양시장, 김선화 안양시의회 의장, 안대종 민주평통안양시협의회 의장, 송재영 6·15공동선언실천경기중부본부 상임대표 등 관계관 10명이 참석했다.

선포식에 이어서는 6·15남북공동선언 전문의 5가지 사항을 참석한 관계관 각 한명씩 낭독하고, 마지막 5번째 항목을 모두 같이 큰 소리로 낭독하는 것으로 행사를 마무리지었다.

한편 6·15남북공동선언은 지난 2000년 6월 15일 오전 11시 평양에서 김대중 대통령과 김정일 국방위원장이 공동발표한 선언문이다. 

남북이 평화통일을 위해 함께 노력하겠다는 의지를 담고 있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