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T, 협업형 커뮤니티 케어 위해 먹거리 지원

광주 광산구, LH, 주택관리공단 등과 “영구임대 늘행복 프로젝트” 협약 체결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0.06.24 09:00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는 22일 광주광역시 광산구청에서 민·관 협업형 지역사회 문제 해결을 위한 ‘영구임대 늘행복 프로젝트’에 참여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늘행복 프로젝트는 광주광역시 내 영구 임대주택이 가장 많은 자치구인 광산구에 참여기관의 보유역량과 자원을 모아 주민주도형 사회적 조직을 육성하고, 돌봄·일자리·의료·공동체서비스를 스스로 해결하는 커뮤니티 케어 시범모델을 구축하는 사업이다.

협약에는 aT, 광산구청(구청장 김삼호), 한국토지주택공사(LH, 사장 변창흠), 주택관리공단(사장 임성규), 광주의료사회적협동조합(공동대표 임형석·윤봉란), CSR IMPACT(대표 서명지)가 참여했다.

협약을 통해 ▲aT는 로컬푸드 직매장 연계 입주민의 안정적인 먹거리 지원 ▲광산구청은 프로젝트 추진을 위한 기관 간 협업체계 구축 ▲LH는 영구임대 활성화를 위해 공간 지원 ▲주택관리공단은 주거복지 인력지원 ▲광주의료복지사회적협동조합은 입주민의 건강증진 프로그램 운영 ▲CSR IMPACT는 기업의 사회공헌기금·자원 연결 및 성과관리에 대해 협력하기로 했다.

aT 이병호 사장은 “이번 프로젝트에서 aT의 역량을 살려 지역 내 취약계층이 로컬푸드에 손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돕겠다”며, “앞으로도 취약계층과 지역사회에 대한 다양한 지원을 통해 공공기관으로서의 사회적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