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원예술대학교 ‘계원창작소’, 비즈니스 리엔지니어링으로 탈바꿈한다

교육부-한국산업기술진흥원 공동 주관하는 ‘3단계 학교기업지원사업’ 선정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0.06.26 15:05
계원예술대학교(총장 송수근) 산학협력단(단장 심한수)은 지난 19일 교육부와 한국산업기술진흥원이 공동 주관하는 '3단계 학교기업지원사업'에 선정, 학교기업 ‘계원창작소’를 새로운 모습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학교기업지원사업이란, 현장실습교육에서 기술 개발이나 제품 판매 및 용역 제공 등을 통해 창출된 수익을 고유 목적인 교육에 재투자하는 선순환 구조를 갖도록 교육부에서 지원하는 것이다. 계원예술대학교는 향후 5년간 총 10억 원의 사업비를 지원받게 됐다.

이에 계원예술대학교는 학교기업 ‘계원창작소’에 기존의 사업영역인 디자인굿즈 사업 외에 4차산업혁명의 주요 분야인 3D 및 AR/VR 분야를 추가하는 비즈니스 리엔지니어링을 통해 탈바꿈하여 학교기업을 운영할 예정이다.

심한수 책임교수는 “계원창작소는 이번 사업을 통해 참여 학생들의 취·창업 역량 제고는 물론, 다양한 산학협력 활동을 통해 지역사회 및 지역 산업 발전에 기여할 계획이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계원예술대학교 심한수 산학협력단장은 “이번 3단계 학교기업지원사업 선정으로 계원예술대학교 학교기업은 현장실습, 캡스톤디자인, 창업실습 등 산학협력 교육 및 산학연구를 통하여 활발한 성과가 나오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