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의회, 만안·동안보건소 위문하여 격려와 감사의 마음 전해…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20.07.24 21:05
안양시의회(의장 정맹숙)는 24일 코로나-19의 지역확산 방지와 감염자 관리에 노고가 많은 만안 및 동안보건소를 방문하여 업무관련 적극적인 협조를 약속했다.


정맹숙 의장을 비롯하여 김은희 총무경제위원장, 정덕남 더불어민주당 교섭단체 대표의원 및 의회사무국장은 각 보건소를 방문하여, 감염자 이동경로와 자가격리자 상태를 파악하고 있는 직원들에게 위문품과 함께 감사의 말씀을 전했다.

또한 각 보건소의 선별진료소를 방문하여 시설 및 운영체계를 확인하고, 보건소장으로부터 업무의 전반적인 진행상황과 건의사항을 청취했다.

보건소의 한 직원은 “코로나-19 사태가 발생한 이후 정말 많은 곳에서 격려와 응원을 해주셨는데 이번 안양시의회에서는 사무실 직원들에게 직접 인사를 건네주셔서 감사하게 생각한다”고 고마운 마음을 표현했다.

정맹숙 의장은 “코로나-19 발생 약 200여 일이 다가오고 오늘만 68·69·70번 확진자가 발생한 상황에서, 보건소를 직접 방문하여 장기근무로 심신이 지쳐있을 직원들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전달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