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의회 미래통합당 휴일 비상근무중인 코로나현장 격려방문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20.07.28 18:23
안양시의회 미래통합당 교섭단체(대표 김필여의원)는 최근 집단감염 및 해외유입 등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는 현 상황을 심각히 우려하며, 휴일임에도 불구하고 코로나19 대응에 여념이 없는 안양시 만안•동안 보건소의 선별진료소 등을 방문하여 의료진과 직원들을 격려하는 현장방문을 실시했다.


이날 현장방문에는 휴일임에도 미래통합당 소속의원 전원이 참석하였으며 방역마스크 착용과 손세정제 사용을 손수 실천하며, 감염안심선별진료소의 의료진공간과 검체 채취 대상자 공간을 둘러보고 방역체계 점검과 현장의 애로사항을 청취하였다.

김필여대표 등 소속의원들은 특히 관내에서 어제(24일) 오늘(25일) 양일간 5명의 확진자가 발생하는 상황에서 잠시도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묵묵히 맡은바 소임을 다하고 있는 의료진과 공무원 여러분들께 시민을 대표해서 노고에 감사드리며, 많은 시민들과 함께 응원하고 있으니 감염예방 및 관리에 힘써 달라고 당부하였다.

또한 우리시의 방역체계를 더욱더 강화하여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안양이 될 수 있도록, 우리 교섭단체에서도 빈틈없는 방역업무 지원에 앞장서겠다고 약속하였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