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노조 3500명, 염태영 민주당 최고위원 후보 '지지선언'

염 후보 "노동자가 존중받는 사회 완성을 위해 최선 다할 것"

머니투데이 더리더 송민수 기자 입력 : 2020.07.29 17:28
▲안재홍 위원장(서울시청 노동조합)을 비롯한 구별지부장 등 지도부(28명)는 노동조합을 방문한 염태영(수원시장)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 후보를 지지한다고 29일 밝혔다./ 사진=염태영 최고위원 후보실

◆염태영 후보, 현3선 수원시장으로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 대표회장

안재홍 위원장(서울시청 노동조합)을 비롯한 구별지부장 등 지도부(28명)는 노동조합을 방문한 염태영(수원시장)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 후보를 지지하며 8월29일 '전당대회'에서 총력을 다하겠다고 29일 밝혔다


안 위원장을 비롯한 나병근, 정종대, 주성준 부위원장 등은 이날 지지선언에서 "지방분권과 재정분권이 이루어질 때 현장의 노동자들의 인권과 처우도 개선될 수 있다"면서 "(염 후보에 대한 지지)는 3500여 노동조합원의 의견을 모아 결정한 결연한 의지"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러면서 "염태영 후보는 수원시 미화원 처우개선 등 복지부분에 대해 고민하고 실천한 인권시장"이라며 "후보에 대한 신뢰가 돈독한 만큼 당선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덧붙혔다.

이에 염태영 후보는 "미화원 쉼터를 개선함으로서 미화원분들은 물론 시청을 찾는 시민들 및 근무하는 공무원들도 만족해 하고 있다"며 "(최고위원에 당선되면)미화원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노동시간 조정 등 노동자가 존중받는 사회 완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염 후보는 현 3선 수원시장으로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 대표회장,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위원을 겸하고 있으며 문재인 대통령 직속 일자리위원회 위원으로 활동했다.
sms@mt.co.kr
PDF 지면보기